‘기억의 꽃배달’로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를 기억해요
‘기억의 꽃배달’로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를 기억해요
  • 최수경
  • 승인 2024.05.29 17: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일본군‘위안부’피해자 기림의날(매년 8월 14일)을 앞두고 전국민 대상 ‘기억의 꽃배달’ 캠페인 참여자 모집
○ 6월 20일까지 오후 6시까지 누구나 신청 가능. 꽃과 함께 잊지 말아야 할 역사의 메시지 소녀상에 전달

경기도가 오는 8월 14일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기림의 날을 맞아 전국민이 참여하는 추모 행사로 ‘기억의 꽃배달’ 캠페인을 추진한다고 29일 밝혔다.

기억의 꽃배달 캠페인은 캠페인 참여자가 7월 중 전국 139개 소녀상에 꽃을 배달하는 행사다.

일본군 ‘위안부’ 피해 역사를 기억하고 알리고, 꽃을 배달하는 과정에서 피해자를 추모하는 마음을 함께 나누기 위해 마련됐다.

경기도는 6월 20일 오후 6시까지 전국민을 대상으로 꽃배달 참여자를 모집할 계획으로 최종 139명을 선정할 예정이다.

캠페인 참여자는 주최 측에서 제공하는 꽃을 배달 희망 지역의 소녀상에 직접 전달하고 그 순간을 사진으로 남겨 누리소통망(SNS)을 통해 많은 이들과 공유하면 된다. 원한다면 오는 8월 10일 경기도 광주 나눔의집에서 열리는 기림의 날 본행사에 참석할 수도 있다.

캠페인 참여 신청은 6월 20일까지 네이버폼(https://naver.me/xTbaEN8t)을 통해 할 수 있다.

신청 시에는 꽃 배달을 원하는 소녀상 지역을 1~3순위로 선택하면 된다.

참여자에게는 봉사활동 시간 인증의 혜택이 주어진다.

김미성 경기도 여성가족국장은 “우리 동네 곳곳에 있는 소녀상에 꽃을 전하는 마음이 모여, 잊히지 않는 역사가 되길 바란다”며 “잠들어가는 기억을 깨우는 ‘기억의 꽃배달’에 국민 여러분의 따뜻한 동참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캠페인과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경기도 누리집(gg.go.kr) 고시/공고란을 참고하거나, 경기도 여성정책과를 통해 유선 안내받을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