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2024년 「올해의 한 책」시민투표
광주시, 2024년 「올해의 한 책」시민투표
  • 최수경
  • 승인 2023.11.30 17: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시는 2024년도 「올해의 한 책」선정을 위한 시민투표를 12월 한 달간 진행한다고 밝혔다.

‘한 책 읽기 독서캠페인’을 위해 선정하는 「올해의 한 책」은 일반도서 1권, 어린이도서 1권 총 2권을 선정한다.

선정된 도서는 2024년 한 해 동안 광주시 전 도서관에 두루 비치되며 작가와의 만남, 독후감 대회 등의 다양한 문화행사를 추진할 예정이다.

광주시는 앞서 도서선정협의회와 도서관운영위원회를 통한 1, 2차 심의를 통해 최종 후보도서 6권을 선정했으며, 이번 시민투표를 통해 「올해의 한 책」도서를 최종 결정하게 된다.

올해의 한 책 후보 도서는 일반도서 부문 3권 △순례주택(유은실) △메리골드 마음 세탁소(윤정은) △이토록 평범한 미래(김연수)이며, 어린이도서 부문 3권 △오늘부터 배프! 베프!(지안) △도토리 사용 설명서(공진하) △존엄을 외쳐요(김은하) 등 총 6권이다.

시민투표는 12월 1일부터 12월 31일까지 한 달 동안 진행되며 시립중앙도서관 홈페이지에서 온라인으로 참여하거나 공공도서관 15개관(공공 9개관, 공공작은 6개관)을 방문해 직접 투표할 수 있다.

투표 관련 내용은 도서관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궁금한 사항은 중앙도서관으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